생채기

하루종일 머리가 깨질 듯 쿵쾅거리고, 속이 미식대는 것 다 참았는데,
니가 던진 작은 생채기는 아픔이 심해서 참기가 힘들다.
너무 가깝다는 이유로 너무 큰 상처를 너무 쉽게 안길 수도 있구나
서로 생채기나 주고 받는 사이로 전락하진 말자고…
슬픈밤

Posted in | | Leave a response

Leave a Reply

error: Sorry, content is protected !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