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로

마음가는 대로

술에 취했지만,  아직 못다한 말들… 내일은 모두 전할 수 있을까? 결정이라는 말이 한편으론 홀가분하고 한편으론 너무 무겁다. 그래서, 나를 한없이 사랑해 준 모든이에게 미안한 마음….   내 선택!! 후회를 만들고 안만들고는 지금부터라고 믿자. 이 선택이 두렵고 힘들었던건 잠시동안 내가 가진게 많아졌기 때문이었음을, 스스로 욕심을 품었기 때문이었음을 깨닫자.   그리고 처음 여기 왔을 때 처럼 다시 처음부터 가자. 나를 믿자! 내가 […]

Posted in | | Leave a response

error: Sorry, content is protected !!